염태영 수원무 후보, 현장 소통 릴레이 프로 ‘반반 무 많이’ 열고 지역 현안 및 민원 청취

영통구 망포1동서 떼까마귀로 불편과 피해 적극 대책 마련 주문... 염태영 “명품도시 실감 나는 해법 찾아나갈 것”

이명선 기자 | 기사입력 2024/02/29 [18:05]

염태영 수원무 후보, 현장 소통 릴레이 프로 ‘반반 무 많이’ 열고 지역 현안 및 민원 청취

영통구 망포1동서 떼까마귀로 불편과 피해 적극 대책 마련 주문... 염태영 “명품도시 실감 나는 해법 찾아나갈 것”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4/02/29 [18:05]

▲ 염태영 수원무 후보가 영통구 망포1동에서 수원시민과 함께하는 현장 소통 릴레이 프로그램 ‘반반 무 많이’를 열고 지역 현안 및 민원을 듣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수원무 국회의원 후보로 전략공천을 받은 염태영 전 수원시장이 29일 수원시 영통구 망포1동에서 수원시민과 함께하는 현장 소통 릴레이 프로그램 ‘반반 무 많이’를 열고 지역 현안 및 민원을 청취했다. 

 

반반 무 많이는 ‘반가운 반상회, 수원무 많이 알기’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염태영 후보가 수원무 선거구의 각 동을 순회하며 지역주민들의 불편과 지역 현안을 듣고 함께 해결방안을 고민하는 대면 소통 프로그램이다. 

 

이날 망포 1동 반반 무 많이 행사는 세류3동, 곡선동에 이어 세 번째로 열렸다. 참석자들은 떼까마귀 출현으로 인한 불편과 피해를 이야기하며 적극적인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주민들은 “겨울철이면 수원을 찾는 떼까마귀가 시민의 공포를 유발하고 해가 진 후엔 도심 곳곳에 파고들어 배설물 테러를 저지르고 있다”며 “저녁이 되면 이동 주차를 해야 하고 비가 오지 않는 날에도 우산을 쓰고 다녀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이밖에 주민들은 생활 인프라 확충, 보행 환경 개선, 경로당 환경 개선 등을 건의했으며,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은 악화하고 있는 민생경제의 회복을 위한 해법 마련을 요구했다. 

 

염태영 후보는 “시민의 말씀을 되새기고 숙고하고 하나씩 실감 나는 해법을 찾아나가겠다”며 “명품도시를 향한 염태영의 대안을 내놓고 시민 여러분의 의견을 들어 체감도를 높여나가겠다. 영통과 권선의 일꾼을 자임한 만큼, 저의 책무를 성실히 수행하겠다”고 다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